검색

거창군, 어려운 직원에게 성금 전달
치료 중인 동료 돕기…“훈훈한 사랑”
손재호 기자   |   2021-06-13


거창군은 투병 생활로 고생하고 있는 동료를 돕기 위해 직원 700여 명이 하나된 마음으로 십시일반 모은 성금 1606만 원을 어려운 직원에게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성금 모금운동은 지병에 따른 수술과 입원 등으로 고생하면서 한 가정의 가장으로 노부모와 자녀의 생계를 책임지고 있는 동료를 돕기 위해 거창군 직원들과 공무원노조의 참여로 전개됐다.


 군 관계자는 “함께 근무하는 직원이 병마에 시달리며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동료를 위해 작지만 정성을 모아 힘겨운 동료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한다”며 “700여 공무원의 마음을 모아 하루 빨리 쾌유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