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동 세계차엑스포 앞 도시계획도로 정비한다
111억 6400만 원 투입…13개 사업 2.54㎞ 정비·개설
이명석 기자   |   2021-06-13

 하동군이 내년에 열리는 하동세계차(茶)엑스포에 대비하고 주민숙원 해소를 위해 대대적인 도시계획도로 개설 및 정비사업에 나섰다.


 하동군은 지난해와 올해 111억 64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13개 사업 2.54㎞의 도시계획도로 정비·개설공사를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군은 먼저 지난해부터 ▶LH임대 아파트, 라포엠 아파트 신축공사 진입로 ▶LH임대 아파트 도시계획도로 ▶건강보험공단∼너뱅이 꿈 ▶진교보건소 진입로 ▶진교도시계획도로 등 6개 사업 1.45㎞를 준공하거나 정비·개설 중이다.


 이어 올해 ▶군청 앞 대로 △하동군선거관리위원회 진입로 ▶녹차아파트 진입로 확장 ▶동해량마을 진입로 확장 ▶LH임대아파트∼덕천빌딩 ▶진교 산복도로∼진교고 ▶LH임대아파트 인도정비 등 7개 사업 1.09㎞ 시행한다.


군은 하동읍과 진교면 13개소 2.54㎞의 도시계획도로에 대한 토지보상비를 포함해 총 111억 64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도로신설 및 확장, 인도정비, 도로 안내 및 안전시설 정비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윤상기 군수는 “내년 세계차엑스포 전까지 도로 인프라를 획기적으로 개선해 하동을 찾는 국내·외 방문객의 이동에 불편이 없도록 하고 발전을 거듭하는 알프스 하동의 이미지를 각인시키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동군의 도시계획도로는 총 161개 노선 50.25㎞이며, 이중 미개설 도로는 76개 노선 11.3㎞이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