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해시립합창단 제53회 정기연주회 연다
최인환 신임 지휘자가 선보이는 ‘New Start’
이현찬 기자   |   2021-06-13

김해시가 오는 16일 오후 7시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에서 김해시립합창단 제53회 정기연주회를 연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New Start’를 주제로 지난 4월 새로 취임한 최인환 지휘자와 함께 시립합창단의 새로운 출발을 알린다. 

 

곡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한 최인환 지휘자의 설명을 시작으로 영국 르네상스 시대의 최고 작곡가인 윌리엄 버드(William Byrd)의 합창곡 3곡과 바흐의 칸타나 BMW. 4 등 총 12곡으로 다채롭고 풍성한 무대를 선사한다. 

 

지난해 10월 전임 지휘자의 사직으로 공개모집을 통해 새로운 지휘자로 취임한 최인환 지휘자는 서울대학교 성악과를 졸업하고 미국으로 건너가 맨하탄 음악대학 성악 석사학위를 취득하고 오페라 ‘쟈니 스끼기’, ‘무당’에 출연하는 등 성악가로 활발하게 활동했다.

 

이후 웨스트민스터합창대학원에서 교회음악과 합창지휘 전공을 우등졸업하면서 석사학위를 취득했고 귀국 후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시흥시립합창단의 초대 지휘자를 역임했다.

 

시를 대표하는 시립예술단인 김해시립합창단은 1991년 창단 이후 매년 다채로운 무대로 시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다. 지난 4월 시와 김해문화재단이 제작한 창작오페라 ‘허왕후’에 출연하면서 다시 한 번 실력을 인정받았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