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남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 현지 의정활동 나섰다
약용작물 식재현장 등 방문 추진현황 및 애로사항 청취
김양수 기자   |   2021-06-10
▲ 현지 의정활동에 나선 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   

 

 경남도의회 경제환경위원회는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이틀간 생태관광 및 약용작물 식재 실태 확인을 위해 현지의정 활동에 나섰다.


 8일에는 47년만에 국민의 품으로 돌아온 저도를 방문해 해양쓰레기 현황 및 처리방안을 청취하고 생태관광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당부했다.


 이어 9일에는 약용작물(노각나무, 산양삼 등) 식재 실태 확인을 위해 거창군 북상면에 위치한 모리숲 농장과 남덕유산삼원을 방문해 전문임업인 맞춤형 경영지원사업과 대단위 산림복합경영단지 조성현황 등 현장을 확인하고 임업인후계자 간담회를 통해 건의·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박준호 위원장은 “위원회 소관 주요 현장을 방문해 추진사항을 점검하고 문제점 등을 파악해 임업인 소득증대 방안 등 발전적인 정책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며, “도민의 목소리를 전하고, 현장의 목소리가 사업추진 전반에 스며들 수 있도록 발로 뛰는 현장의정 활동을 이어가하겠다”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