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동 농.특산물 서울 어린이대공원 직거래
12∼15일 어린이대공원 특판전…녹차·매실·재첩·건나물 등 100품목
최두열 기자   |   2014-06-03

 청정 지리산과 섬진강변 옥토에서 생산된 하동지역 친환경 우수 농·특산물이 서울시민을 찾아간다.
 
 하동군은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하루 유동인구가 10만 명에 이르는 서울 어린이대공원 후문 광장에서 하동 농·특산물 홍보 특판전을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서울 어린이대공원 특판전은 지난 2006년 하동군과 서울시설관리공단이 자매결연을 체결한 이후 도·농 문화 교류증진 및 양 기관의 공동발전을 위해 2008년 처음 시작한 이후 올해로 7회째를 맞았다.
 
 서울 특판전에는 18개 업체가 참여해‘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하동매실을 비롯한 매실가공품, 신선농산물, 녹차류, 재첩류, 취나물류 등 지리산과 섬진강에서 생산된 200여 종의 농특산물이 선보인다.
 
 또한 특판전에는 우리 콩으로 만든 된장·간장 같은 각종 슬로푸드는 물론 도자기류, 천연염색 의류, 현미조청, 찐빵·찰빵류, 유정란, 개똥쑥 등 다양한 명품 특산물이 서울 소비자들을 만난다.
 
 이번 행사서는 하동녹차의 우수성을 알리는 녹차 무료 시음회와 하동 8경 전시 등 하동 홍보와 함께 돗자리 이벤트를 마련하고, 3만 원이상 구매고객에게는 하동꽃쌀을 무료로 증정하는 보너스 행사도 한다.
 
 특판전을 기획한 김형동 통상교류과장은“서울 도심에서 열리는 하동 농·특산물 직거래를 통해 도시 소비자는 친환경 우수 농·특산물을 믿고 싸게 구입할 수 있고, 생산자는 농가 소득을 올리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3일 오전 군청 소회의실에서 특판전 참가업체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판촉전 준수사항을 설명하고 20개 부스 추첨을 실시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