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진주시, 실외 공공체육시설 개방 안내
진주스포츠파크 등 6곳 제한적 개방, 수용인원 50% 이내 제한
구정욱 기자   |   2021-02-22



진주시가 22일부터 진주스포츠파크 축구장, 풋살장 등 실외 공공체육시설 6곳을 완전 개방한다. 단 진주시민에 한해 수용인원은 50% 이내로 제한된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지난해 11월부터 진주지역 공공체육시설을 전면 임시 휴관해 지난 1일 4인 이하 이용 가능한 실외체육시설(테니스, 정구 등)을 먼저 일부 개방했다.

 

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1.5단계로 완화됨에 따라 체육시설 장기 휴관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진주스포츠파크, 진주종합경기장, 남가람체육공원, 진주공설운동장, 모덕체육공원, 평거생활체육시설 등 6곳 가운데 시설관리자가 있는 공공체육시설(축구장, 풋살장, 족구장, 농구장 등)을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조건으로 개방하기로 했다. 

 

개방되는 실외 공공체육시설 6곳에는 시 관리자 1명 이상이 출입구에 배치돼 5인 이상 모임 금지 준수 여부 확인, 발열체크, 손소독제 비치, 방문기록 서비스 활용 등을 통한 철저한 출입자 명부 작성, 운동 시 마스크 착용, 개인 간격 2m 이상 유지 등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철저히 확인 관리한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실외 공공체육시설 휴관으로 체육활동에 어려움을 겪은 시민들이 운동을 통해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방역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며 “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은 철저한 방역수칙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