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티스틱스위밍 변재준·김효빈, FINA 월드시리즈서 은메달
김회경 기자/뉴스1   |   2021-02-21
▲    한국 아티스틱스위밍 변재준(오른쪽)과 김효빈.(대한수영연맹 제공/뉴스1)



한국 아티스틱스위밍 남자선수 1호인 변재준(동 광고 2)과 같은 학교 후배 김효빈(동 광고 1)이 국제수영연맹(FINA)주최 대회에서 2개의 은메달을 차지했다. 

 

변재준-김효빈 조는 21일(한국시간) 온라인 비대면 대회로 진행된 FINA 아티스틱스위밍 월드시리즈 1차 대회 혼성 듀엣 테크니컬 종목에서 2위를 차지했다.

 

이들은 이루마의 연주곡 ‘리버 플로스 인 유(River Flows In You)’에 맞춘 연기 호흡으로 기술점수 21.1000점, 예술점수 20.5000점, 구성점수 28.9517점 등 합계 70.5517점으로 스페인팀에 이어 전체 2위에 올랐다.

 

이어 남자 솔로 테크니컬 종목에 나선 변재준은 아델의 ‘헬로(Hello)’에 맞춰 연기했다. 변재준은 기술점수 21.4000점, 예술점수 20.8000점, 구성점수 26.2956점 등 총 68.4956점으로 은메달을 추가했다. 

 

변재준은 지난해 7월부터 연달아 출전한 4개의 대회 모두 입상하며 국제적 경쟁력이 있음을 증명했다. 

 

경기를 마친 변재준은 “코로나19로 수영장 시설 이용이 제한적이라 충분한 대회 준비를 못했고, 국가대표가 아닌 클럽 소속으로 출전해 아쉽지만 계속해서 실력을 다져 다음에는 정식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남자 선수로 세계무대에 나서고 싶다”고 말했다.

 

함께 출전한 국가대표 후보선수 김효빈은 “팬데믹 와중에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어 감사하다”며 “다음 대회에서는 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훈련에 매진하겠다”라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