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6년 만의 첫 눈…그러나 이내 녹아 아쉬움만 남겼다
구정욱 기자   |   2021-01-18



따뜻한 남쪽 동네 진주에도 6년 만에 첫 눈이 내렸다. 도로 결빙을 우려하며 서행하는 운전자들도 오랜 만에 보는 눈에 코로나로 우울했던 마음 한 켠이 뻥 뚫렸다는 반응이다. 그러나 햇살이 비치자 이내 녹아 없어져 버려 아쉬움만 남겼다. 사진은 진주 서부시장에서 진주성을 바라보는 인사교차로.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