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제시 고병원성 AI 차단방역 강화한다
강맹순 기자   |   2021-01-14
▲ 거제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유입 방지 총력   



진주, 거창에 이어 지난 12일 인근 고성에서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하는 등 확산이 계속되자 거제시가 유입 방지에 총력 대응 나섰다.

 

박환기 부시장 주재로 지난 13일 방역 상황판단 회의를 열고 현재까지 방역 추진 상황과 반별 긴급 행동요령을 재점검해 청정지역을 유지할 수 있도록 선제적인 방역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

 

시는 AI 방역대책으로 관내를 출입하는 축산차량은 사등면 관광안내소 내 거점소독장에서 24시간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야생조류에 의한 전파 방지를 위해 축협 공동방제단과 시 보유차량으로 저수지, 간척지, 소하천 등 소독뿐 아니라 철새 서식지 등도 면밀히 파악해 소독과 주변농가 지도점검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가금농가에 전담공무원을 지정해 매일 전화예찰과 방역지도를 하고, 방사사육 금지, 가금 입·출하시 AI 검사를 강화하는 등 AI 발생 방지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박환기 부시장은 “고병원성 AI는 발생 시 경제적 손실이 매우 큰 만큼, 농가에서도 축사소독, 농장 생석회 도포 등 농가스스로 차단방역을 철저히 실천해 달라”고 당부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