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밀양시보건소 코로나에도 건강증진사업 성과 달성했다
행안부장관 1개·보건복지부장관 2개·경남 도지사 2개 ‘우수기관’ 선정
이계원 기자   |   2021-01-11
▲ 5개 분야 표창   



밀양시가 코로나19 팬데믹 위기 속에서도 건강증진사업 분야에서 많은 성과를 달성했다.

 

시는 ‘정부혁신 맞춤형 서비스 행정안전부 우수기관’ 장관 표창,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 보건복지부 장관 등 3개 분야 장관 표창과 ‘코로나19 관련 심리지원 우수기관’ 2개 분야 도지사 표창 등 총 5개 분야에 대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먼저 ‘정부혁신 맞춤형 서비스 우수’는 밀양시만의 자체 서비스 지원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 출산 친화도시를 조성한 점을 인정받았다. 또 2013년부터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을 꾸준히 추진해 2019년 건강생활실천율을 37.1%로 향상시킨 점을 인정받아 ‘국민건강증진 지역사회 통합건강증진사업’과 ‘비만예방의 날 기념 비만예방사업’ 보건복지부장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또한 코로나19 관련 심리지원 강화와 위기청소년 가정방문 사례관리 등 재난으로 인한 2차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재난심리지원 등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경남도지사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김영호 건강증진과장은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시대에 맞게 시민건강에 대한 욕구변화에 맞춰 시 보건소 전 직원은 코로나19 방역은 물론 예방에도 만전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