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진주에서 50대 여성 시내버스에 치여 숨져
유용식 기자   |   2020-10-20

경남 진주시 신안동 천수교 인근 사거리 횡단보도를 지나던 50대 여성 A씨가 시내버스에 치여 숨졌다.

 

20일 오전 8시쯤 A씨는 보행신호를 보고 길을 건너던 중 진주시 신안동 현대아파트 방면에서 갑을가든 쪽으로 우회전하던 시내버스에 치였다. 경찰은 A씨가 시내버스 앞 범퍼에 부딪혀 튕겨져나간 뒤 뒷바퀴에 깔리면서 숨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은 시내버스 운전기사 B씨(50)를 보행자 보호의무위반 혐의로 입건했다. 또한 인근 폐쇄회로(CC)TV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당시의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