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인모 거창군수 추석 맞아 시장상인·군민 격려
민생경제와 코로나19 방역체계 현장 점검 나서
손재호 기자   |   2020-09-28
▲ 전통시장을 방문중인 구인모 군수 



구인모 거창군수가 추석을 앞두고 거창전통시장을 방문해 지역 군민들의 민생경제를 살피고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체계도 현장 점검했다고 거창군이 28일 밝혔다.

 

이번 전통시장 방문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상인들과 군민들을 일일이 격려했다. 또 거창사랑상품권으로 직접 물품을 구매해 장바구니 물가도 살피는 등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날 구인모 군수는 시장을 방문한 군민에게 일일이 마스크를 배부했다.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 코로나19 차단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구인모 군수는“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잘 견뎌 내시고, 군정에 협조해 주신 시장 상인분들과 군민들께 감사드린다”며 “거창군은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도시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거창군은 전통시장 전화번호 인증 출입자 관리시스템 도입과 방역 등을 통해 코로나19 차단과 제로페이 인증샷, 전통시장 페이백 행사 등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도 추진 중에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