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창 위천면 신생아 출산으로 경사났다
손재호 기자   |   2020-09-14



거창군 위천면이 지난 10일 위천면 주민자치회 관계자 및 강동마을 이장과 함께 출산 가정을 방문해 산모를 격려하고 아기의 출생을 축하했다.

 

위천면의 이번 신생아 출생은 올해 세 번째로 저출산·고령화로 인해 면 지역 인구가 지속해서 줄고 있는 상황에서 농촌 마을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고 있다. 

 

출산 축하격려금과 축하물품 전달은 코로나19 예방 및 산모와 아이의 건강을 위해 집 밖에서 이루어졌다. 거창군은 출산가정에 축하금과 각종 양육지원 등을 하고 있으며 위천면 주민자치회에서도 자체사업으로 축하격려금을 지원하고 있다.

 

위천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상황에서도 무사히 출산해 다행이다”며 “무엇보다 산모의 빠른 회복과 건강을 바란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