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창군자원봉사센터 수해복구에 나서
손재호 기자   |   2020-08-13



거창군 자원봉사센터는 지난 12일 지역의 거창군자원봉사협의회와 거창군여성단체협의회 회원들과 함께 연일 계속되는 집중호우로 침수와 매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주상면과 북상면, 마리면의 피해복구에 두 팔을 걷고 나섰다.


이날 40여 명의 회원들은 주택의 가재도구 수습과 토사 제거에 구슬땀을 흘렸다.


거창군여성단체협의회 하인숙 회장은 “오늘 우리 봉사자들이 흘리는 땀으로 침수와 매몰 피해를 입은 가구가 힘을 얻어 하루빨리 정상적인 생활로 돌아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날 자원봉사 현장을 찾은 최영호 부군수는 봉사자들의 노고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