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하용 의장, 정촌 뿌리산단 등 현장방문 의정활동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격려
구성완 기자   |   2020-07-30
▲ 김하용 의장과 장규석 부의장 등이 지난 29일 진주시 정촌면 뿌리산단 및 정촌산단을 방문했다.    



경남도의회 김하용 의장과 장규석 부의장, 유계현·이영실 도의원 등은 지난 29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 애로사항을 직접 듣기 위해 진주시 정촌면 소재 뿌리산업단지 및 정촌산업단지를 방문했다.


김하용 의장 일행은 정촌산업단지에 입주한 기업체 대표들에게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뿌리산업단지 현장을 방문해 산단조성 및 분양 현황 등을 살폈으며, 이후 경남도청 서부청사를 방문해 현안을 청취하고 경남보건환경연구원의 감염병실험실을 둘러보며 코로나19로 밤낮없이 고생하는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날 간담회 자리에서 김하용 의장은 “지역경제의 버팀목 역할을 하는 중소기업들이 우수한 기술력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줄 알고 있다”며 “어려운 시기를 하루 빨리 극복하고 좀 더 나은 환경에서 기업 활동을 잘 할 수 있도록 의회에서도 적극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촌 뿌리산업단지는 사업비 2296억 원(공사비 757억 원), 부지규모 96만4650㎡로 지난 2011년에 착공해 현재 97%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지만 코로나19 영향 등에 따른 불황으로 분양률이 30% 미만에 그치고 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