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합천군, 워크스루형 선별진료소 설치
코로나19 선별진료소 폭염 및 태풍 등 여름나기 채비
정병철 기자   |   2020-07-07
▲ 워크스루 선별진료소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워크스루형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코로나19 선별진료소의 폭염 및 태풍 등 여름나기 채비에 나섰다.


합천군보건소에 글러브월 검체채취 부스 2실, 이동형 X-ray실에 각각 이동형 음압기 및 냉·난방기를 설치하고 의료진용 양압실 1실, 채담부스를 갖춘 워크스루형 선별진료소를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글러브월(GLOVE WALL) 검체 채취 부스는 진단 검사를 받는 사람이 투명한 아크릴 벽을 사이에 두고 음압실에 있으면, 양압실에 있는 의료진이 벽에 부착된 장갑을 통해 검체를 채취하는 시설이다. 의료진 공간은 피검사자의 동선과 완벽히 분리돼 레벨D방호복을 입지 않고도 안전하게 검사를 진행할 수 있고, 검사시간도 단축된다.


또한, 선별진료소에는 냉난방장치 4기, 음압기 3기, 양압기 1기, 마이크, 스피커가 설치돼 감염을 차단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보건소 선별진료소에 근무하는 의료진은 장기화된 코로나 19 감염 위험 속에서 폭염과의 사투를 벌이고 있어 피로도가 높다”며 “기존 에어텐트형 선별진료소의 악한 환경을 개선하여 의료진과 군민 모두를 보호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