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합천 쌍백면 새마을협 ‘사랑의 집 고쳐주기’ 봉사
정병철 기자   |   2020-07-07



합천군 쌍백면 새마을협의회가 지난 6일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실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쌍백면 새마을협의회 회원 7명은 쌍백면 대현리에 거주하고 있는 경제적으로 어려운 주민을 위해 이른 시간부터 모여 구슬땀을 흘리며 청소와 도배·장판을 교체하고 폐기물을 치우는 등 하루 종일 사랑의 집 고치기 봉사활동에 열을 올렸다.


이재수 회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어려운 주민을 위해 봉사활동에 애쓴 회원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최규진 쌍백면장은 새마을 협의회 봉사활동을 격려하면서 “매년 뜻깊은 일을 해오고 있는 것에 대해 감사드리며, 지역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계속 좋은 일을 많이 해주시면 고맙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