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봉황 품은 물줄기, 코로나 시름 씻어내다
박일우 기자   |   2020-06-04


봉황을 품은 진주 봉곡로터리 분수대가 뿜어내는 물줄기가 코로나19로 시름에 빠져 있는 시민들을 위로하는 듯하다. 잔잔히 휘날리는 물줄기가 로터리를 돌아가는 차량 소음과 아름답게 어우러진다. (사진 제공=진주시청)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