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류지오 거창군 농업기술센터소장 ‘근정포장’ 수상
손재호 기자   |   2020-06-04
▲ 류지오 거창군 농업기술센터소장이 ‘근정포장’을 수상했다.   



거창군은 지난 1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6월 정례조회 시 ‘정부우수 공무원 포상’ 수상자에 대한 전수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정부우수 공무원 포상’은 국정 각 분야에서 맡은바 직무를 창의적으로 성실히 수행해 국정 과제 추진 및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무원에 수여하는 영예로운 상이다.


이 날 경남도내 우수한 공무원 3명에게만 주어지는 ‘근정포장’ 수상자로 류지오 거창군 농업기술센터 소장이 선정돼 포장을 받았다.


류지오 소장은 1987년부터 현재까지 거창군에 근무하면서 공직에 대한 책임감으로 항상 새롭고 발전적인 창의력을 발휘했을 뿐만 아니라 기획계장, 가북면장, 농촌진흥과장을 역임하면서 거창군의 주요 행정, 농업 등 핵심적인 사업을 추진해 군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또한 마을만들기 중간지원조직 경남도 최초 설립, 행복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대통령상 수상, 거창사과 50% 공동선별, 3無 농업실현에 창의적인 역량을 보여줬고, 농업분야 공모사업에 170억 원을 확보하는 등 ‘농업강군 거창’을 만드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이날 포장을 수여하며, 군 농업 발전에 노력해 영예로운 상을 수상한 것에 축하 인사를 전하며 “창의력을 바탕으로 성실히 직무를 수행하는 공직자가 우대 받는 공직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