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창군, 3無농업 실천 선포식 가져
손재호 기자   |   2020-05-31
▲ 거창군은 지난 28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3無농업 실천 참여농가, 군의회 의장과 의원, 농협군지부장, 농업관련단체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無농업 실천 선포식을 가졌다. 



제초제·생장조정제·착색제 없는 건강하고 안전한 먹거리 생산

농업생태계 보전과 안전 먹거리 생산하는 일석이조 3無농업 추진
 
거창군은 지난 28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3無농업 실천 참여농가, 군의회 의장과 의원, 농협군지부장, 농업관련단체장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3無농업 실천 선포식을 가졌다.


이날 선포식은 군수 인사말씀, 내빈축사, 경과보고, 특강, 3無농업 선포 및 결의,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됐다.


3無농업은 농업생태계 보전은 물론 소비자들의 건강까지 생각해 제초제, 생장조정제, 착색제를 사용하지 않는 건강한 먹거리를 생산해 공급하겠다는 계획이다.


거창군은 올해 초 방침을 결정하고, 참여 희망 농가를 모집한 결과 438농가 533ha를 신청을 받아 이날 선포식을 개최했다.


특히, 올바른 사업추진을 위해 사업실천 점검단 운영, 재배농산물·토양 화학적 분석과 농약안정정보시스템 매출 내역 점검 등 실천 여부를 모니터링 한다.


또한, 제초제, 성장조정제, 착색제를 사용하지 않고 건강한 먹거리를 생산한 농가에는 ㎡당 50원, 농가당 최고 50만 원까지 장려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3無농업을 군을 대표하는 친환경 농산물로 브랜드화해 학교급식과 공공급식에 우선 공급하고, 거창푸드종합센터와 하나로마트 로컬푸드 직매장에 판매함으로써 농가의 실질적인 소득향상과 건강 먹거리 생산자로서의 자존감을 높여 나갈 계획이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이제는 농업인 스스로가 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높이고, 건강한 먹거리 생산으로 국민 건강을 책임지는 역할을 해야 하며, 3無농업을 우리군 특화 농업정책으로 발전시켜 농가소득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