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사천·남해·하동 선거구 무소속 정승재 후보 출마
최민두 기자   |   2020-03-30

 

 

사천·남해·하동 선거구 정승재 후보(사진)는 30일 사천시청 브리핑룸을 찾아 21대 총선 무소속 출마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날 정 후보는 “미래통합당 경선 과정에서 배제돼 탈당계를 제출하고 무소속으로 후보자 등록을 했다”며, 당 공천의 부당함을 호소했다.


정 후보는 이어 “사천 출신 후보를 걷어찬 당 공관위의 결정은 12만 사천시민의 자존심을 심대히 훼손시켰으므로 결코 좌시할 수 없는 엄중한 사태가 불거졌다”면서 “주민을 대표하는 대의정치에 근거를 둔 민주주의 원칙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특히 그는 “국회전문위원으로 오랜 정당활동, 교수, 학계 등의 경험을 통해 국회 입법활동, 정부예산편성 심의 의결권, 해당 상임위 활동은 물론 국정감사 및 국정조사, 인사청문회 등 특위·예결위 활동을 위한 충분한 역량을 갖추고 있다”며 “사천출생의 사천사람이라는 자긍심을 근간으로 민주당에 맟설 ‘보수우파’라는 기치로 21대 국회의원 선거에 나선다”고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