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사천시, 2020년 경남 공익형 직불제 사업 신청
마을·단체 4월 초, 농가 5월 말까지 신청
최민두 기자   |   2020-03-30

 사천시는 농업과 농촌환경을 보전하고, 농촌 공동체 유지 등 다원적 기능 강화를 위해 장려금을 지급하는 경남 공익형 직불제 사업 신청을 받는다.


 이번 사업은 마을·단체는 4월 10일, 농가는 5월 22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신청, 접수를 받는다.


 경남 공익형 직불제는 환경보전, 경관 조성, 마을공동체 회복, 재난예방 및 복구 등 공익 실천 프로그램 이행협약을 체결한 22개 마을 및 단체에 각 300만원 씩 장려금을 지원한다.


 또 유기·무농약 농산물 및 무항생제 축산물 인증을 받은 농업인 및 농업법인을 대상으로 유기농산물 인증농가는 300원/㎡, 무농약·무항생제 인증농가는 200원/㎡으로 최소 20만 원에서 최대 200만 원까지 지원한다.


 사천시는 올해 22개 마을에 총 6600만 원, 14개 농가에 1260만 원으로 총 786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대상자는 선정기준에 따라 종합적으로 평가해 마을·단체는 4월 말, 농가는 6월 말까지 확정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친환경농업의 활성화와 건강한 먹거리 생산을 위해 사업을 적극 추진할 것이며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