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프로야구 SK·NC 코로나19 전원 음성 판정…훈련 재개
유용식 기자/뉴스1   |   2020-03-1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가능성이 제기됐던 SK 와이번스와 NC 다이노스 구단 협력업체 및 구단 직원들이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SK는 지난 18일 “전광판 운영관리를 맡은 협력업체 직원이 지난 1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1차 접촉 대상자로 분류된 소속 회사 대표가 같은날 오전 자택 인근에 위치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진행했고, 이날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한 SK는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선수단, 프런트, 관계자들의 안전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확진 환자의 소속회사 대표와 접촉한 구단 프런트도 17일 검사를 실시했다. 다행히 18일 오전,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NC도 이날 “2차 감염 가능성을 고려해 검사를 진행한 협력업체 직원과 구단 직원 전원 음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NC는 관할 의료기관 안내에 따라 당분간 자가 격리해 증상을 살핀 후 업무 재개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한 숨 돌린 SK와 NC는 훈련을 재개할 계획이다.


SK 선수단은 이날 오후 1시부터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자체 청백전 없이 훈련을 재개했다. 코로나19 감염을 철저히 예방하기 위한 후속 대책도 마련해 추진하기로 했다.


창원NC파크와 마산야구장 방역조치를 취한 NC는 19일 오후 1시 훈련을 재개한다. NC는 선수단에 철저한 위생관리 및 예방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