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밀양시, 2020 오작교프로젝트 활성화 방안 모색
밀양시-부산대, 오작교프로젝트 실무추진협의회 개최
이계원 기자   |   2020-02-12

밀양시는 12일, 2020년 밀양시-부산대 오작교프로젝트 실무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


밀양시와 부산대를 이어주는 오작교프로젝트는 지난 2014년에 협약을 체결하고 2015년부터 사업을 시작해 올해 6년째를 맞이했다.


첫 해 사업 11개를 시작으로 2019년에는 21개를 추진했으며, 2020년에는 밀양요가 아카데미 대학생 요가교실 등 23개를 추진할 계획이다.


여러 사업에서 눈에 보이는 성과가 나타나고 있어 오작교프로젝트가 두 기관의 상생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올해도 인적·물적 인프라를 잘 활용하여 밀양 발전을 위한 역점 분야 사업을 구체화하는 방안을 모색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2019년도 오작교프로젝트 사업 추진사항 점검, 우수 사업 확대를 추진하고 그간의 성과와 반성을 통해 2020년 신규사업을 발굴하는 등 구체적이고 다각적인 의견을 논의했다.


손동언 미래전략담당관은 “지난 5년간 두 기관의 활발한 교류로 많은 발전이 있었다”며 “2020년 오작교프로젝트의 내실 있는 사업의 추진을 위해서 사업부서에서 적극적으로 추진해 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