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산청군 생활안전 지킴이 ‘안전보안관’ 간담회
지난해 133건 안전위해요소 신고 활약
신영웅 기자   |   2020-02-10

산청군은 10일 오전 군정회의실에서 생활 속 안전지킴이로 활동하는 ‘산청군 안전보안관(단장 김윤태)’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지역 내에서 활동 중인 안전보안관과 관계공무원 등 40여 명이 참석했다.


지난 2018년 5월 발족된 산청군안전보안관은 현재 41명이 활동하고 있다. 지난 2019년 한해 동안 133건의 안전위해요소를 신고하는 등 지역 안전지킴이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재근 군수는 “안전보안관의 적극적인 활동에 힘입어 주민들의 생활여건이 향상될 수 있었다”며 “안전보안관 여러분께서 원활히 임무를 수행하는 한편 보람을 가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활동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윤태 단장은 “안전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대를 형성하는 한편 안전사고 없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