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재경, 자유한국당 2019년도 국정감사 우수의원 선정
여·야 대표급 중진의원들이 포진한 외교통일위원회에서 활약 돋보여!
박일우 기자   |   2019-11-17

김재경 의원(진주을)이 자유한국당이 선정한 ‘2019년도 국정감사 우수의원’으로 선정됐다.


한국당은 올해 문재인 정권의 무능과 위선을 지적하고, 정책 대안을 제시해 자유대한민국 발전과 민생정치 실현을 위해 기여한 공을 평가해 국정감사 우수의원을 선정했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인 김 의원은 이번 국정감사에서 문재인 정부의 숫자에만 집착한 한미 방위비 협상 방식을 지적하고, 문 대통령 딸 해외이주 논란을 국회에서 밝히자 주문했으며, 외교부의 외교보안 불감증을 질책하고 대안으로 재외공관 대도청보안시스템 예산 증액을 요구해 예결위 심사 중에 있다.


또 문재인 정부가 반일감정에 매몰돼 유해봉환 협의 공문을 일본에 반년 넘게 전달하지 않았음을 밝혀내고, 남북관계 경색으로 개성공단 투자 기업들의 경영난은 가중되는데 경영 정상화를 지원해야 하는 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이사장이 다수의 외부 강연으로 1억이 넘는 부수입만 올리는 사례를 적발해 통일부에 제도개선을 요구하는 등 외교통일 전반에 대한 냉엄한 질책과 합리적인 정책대안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 의원은 17일 “국민의 목소리를 대변해 우리 정부가 외교통일 정책에서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국정감사에 임했다”며 “앞으로도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간사로서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게 임하고, 국민과 진주시민 민심을 받드는 의정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