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밀양시, 한국관광공사 관계자 초청 팸투어

SNS 기자단, 블로거 등 25명…밀양의 우수한 관광자원 견학

크게작게

이계원 기자 2019-11-12

▲   한국관광공사 관계자 25명이 삼랑진읍 만어사를 방문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밀양시는 지난 8·9일 한국관광공사 관계자 25명을 초청해 천혜의 자연을 선보이고 다양한 체험을 하는 팸투어 행사를 가졌다.


 이번 팸투어는 밀양의 3대 신비 중 하나인 ‘두두리면 종소리가 나는 경석’ 만어사를 시작으로 밀양의 대표 허브정원인 참샘허브나라, 얼음골케이블카, 영남루, 의열기념관, 독립운동기념관, 아리랑아트센터의 아리랑 동동 공연 관람 등 짧은 기간이었지만 대표적인 관광지를 모두 둘러보는 일정으로 진행됐다.


 이번 팸투어에 참가한 한국관광공사 관계자들은 “밀양의 관광자원이 전국적으로 주목을 받기에 손색이 없다.”며 “모두가 함께 밀양관광 홍보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팸투어가 밀양관광의 인지도를 더욱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밀양관광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홍보채널을 활용하겠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 2019-11-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