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13회 보물섬 남해군수배 전국 바다낚시대회 성료

미조면 도서 일원, 전국 낚시 동호인 320명 참여

크게작게

박도영 기자 2019-11-11

▲     제13회 보물섬 남해군수배 전국 바다낚시대회 시상식


 제13회 보물섬 남해군수배 전국바다낚시대회가 지난 10일 남해군 미조면 도서 일원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사)남해군낚시연합회가 주최·주관하고 남해군과 미조낚시자율관리공동체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전국의 내로라하는 강태공 320명이 참가해 남해의 푸른 가을바다 정취를 물씬 느끼며 진검승부를 가렸다.


참가자들은 새벽 5시 미조 남항에서 개회식을 가진 후, 미조면 갯바위 일원으로 이동해 오전 6시부터 정오까지 너 나 할 것 없이 남해바다가 안겨주는 짜릿한 손맛을 즐겼다.


2인 1조 방식으로 진행된 대회는 남해군의 군어(郡魚)인 감성돔(25cm 이상)을 대상 어종으로, 합산중량을 통해 영광의 수상자를 가려냈다.


이날 대회에서는 김진홍·박찬희 씨(진주시)가 영예의 우승을 차지하며 작년에 이어 2연패를 달성하는 쾌거를 거두었고, 이어 이동규·김민호 씨(포항시)가 2위, 김학권·김남수 씨(남해군) 씨가 3위를 차지했다.


이 밖에도 환경보호상, 원거리상, 부부참가상, 최연장자·최연소자상, 행운상 등 푸짐한 시상이 이뤄졌다.


특히, 환경보호상은 낚시터 주변 갯바위에서 쓰레기를 많이 수거해온 낚시인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낚시를 즐김과 동시에 환경도 함께 생각하자는 취지로 마련된 특별상이다.


장충남 군수는 시상식에서 “탁 트인 미조 바다에서 일상의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아름다운 추억을 많이 쌓았을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전국 바다낚시대회를 계기로 남해군을 자주 방문해 주시고 많은 사랑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9-11-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