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합천군, 2019년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 가져

크게작게

정병철 기자 2019-11-10

▲    합천군은 '11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아 지난 7일 대병면 하금리 에 위치해 있는 숲가꾸기 사업장 내에서 합천군임업후계자협의회, 합천군산림조합, 공무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11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아 지난 7일 대병면 하금리 에 위치해 있는 숲가꾸기 사업장 내에서 합천군임업후계자협의회, 합천군산림조합, 공무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김순호 합천군임업후계자협의회장 및 회원과 이인숙 합천군산림조합장 등 여러 산림 관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신재순 산림과장을 비롯한 행사 참여자들은 숲가꾸기 사업이 진행 중인 잣나무 조림지에서 임내정리 1일 체험을 실시했다.


 숲가꾸기를 한 나무는 일반 나무보다 3배 이상 크게 자라 목재로서의 가치가 높아질 뿐만 아니라 보다 많은 탄소 흡수와 고농도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효과가 커져 공익적인 측면에서도 도움이 된다.


 군 관계자는 “우리의 숲은 녹화는 됐지만 자원으로서의 가치는 낮은 수준으로 이번 숲가꾸기 행사를 통해 숲을 경제·환경적으로 가치 있는 국가자원으로 육성함을 알릴뿐만 아니라 지속 가능한 산림 환경 조성 및 공익기능 최적 발휘를 위한 숲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9-11-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