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박종훈 교육감, ‘다문화교육 체험’으로 현장과 소통 강화

김해동광초에서 한국어학급 수업 직접 진행 및 교직원과의 대화

크게작게

권오남 기자 2019-11-07

▲   박종훈 경남도교육감은 지난 6일 김해 동광초등학교에서 '다문화교육 체험'으로 현장과 소통 활동을 펼쳤다.


 경남도교육청은 지난 6일 김해동광초에서 ‘학교 현장 속으로, 교육감 학교방문‘을 실시했다.


 이번 방문에서는 한국어 수업을 직접 진행하고, 교직원과 다문화교육에 대한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학교 현장속으로’ 두 번째 방문교인 김해동광초는 ‘다문화감수성 제고를 위한 세계시민교육 연계 수업모델 개발연구’라는 주제로 교육부 요청 다문화교육 정책연구학교(2019~2020년)를 추진하고 있다.


 이날 박종훈 교육감은 ‘가족 구성원 익히기’, ‘나이 말하기 익히기’ 등 직접 수업을 진행하며, 한국어학급의 수업에 참여했다.


 한국어수업은 한국어 초급 다문화학생 10명을 대상으로 모둠수업(참관)과 전체수업(학생지도)으로 구성됐다.


 이어진 교직원과의 대화에서는 홍성주 교사의 사회로 김해동광초와 김해합성초 교직원과 다문화교육에 대한 생각을 나눴다.


 ‘다문화학생과의 희노애락’이라는 주제로 ‘다문화학생에 대한 생활지도·교과지도’, ‘다문화학생과 함께하는 아침 독서 시간부터 하교 시간까지의 교실 일상’의 사례를 나누며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박종훈 교육감은 “선생님들의 소중한 말씀을 마음에 담아 다문화교육 활동을 뒷받침할 수 있는 우리 교육청의 역할에 대해 더 깊이 고민하겠다.”며 “모두가 행복한 경남교육 실현을 위해 선생님들과 손잡고 미래로 나아갈 수 있길 희망한다.”고 바람을 전했다.

기사입력 : 2019-11-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