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의령군, 청춘 콘서트 ‘노선택과 소울소스 meets 김율희’

크게작게

이정민 기자 2019-11-07

▲    의령군은 오는 27일 '문화가 있는 날 노선택과 소울소스 meets 김율희'공연을 선보인다.

의령군은 오는 27일 ‘문화가 있는 날 노선택과 소울소스 meets 김율희’ 공연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레게 뮤지션으로 구성된 노선택과 소울소스와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 공연에서 우리에게 소개됐던 젊은 소리꾼 ‘김율희’가 함께 만든다.


지난 3월 발매한 앨범 노선택과 소울소스 meets 김율희-Version에 있는 ‘뺑덕’, ‘중타령’, ‘정들고 싶네’, ‘박타령’, ‘흥타령’ 등 판소리 12대목 중 4개 대목을 현대적인 레게·덥의 사운드스케이프로 풀어낸 작품으로 한국 토속음악의 현대화된 사운드를 들려줄 예정이다.


한국의 맛과 멋을 바탕으로 한 정서와 태도를 레게·덥, 소울, 재즈, 싸이키델릭의 색채로 펼쳐내는 한국의 대표 레게밴드 노선택과 소울소스. 2016년 결성, Heaven is Here/ Song for Rico (EP)로 데뷔한 이래 일본의 후지락 페스티발(FRF), 홍콩 레게스카 페스티발(HKIRSF), 미국 시에라 네바다 월드뮤직 페스티발(SNWMF), 콜롬비아 서큘아트(CirculArt), 칠레 엔오르비타(En Orbita) 등 해외 유수의 페스티발에 연이어 초청돼 큰 호평을 받았던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오는 27일 오후 7시 30분에 공연예정이며, 예매는 18일부터 접수받는다.


8세 이상 누구나 관람할 수 있고, 관람료는 전석 1천 원이다.

기사입력 : 2019-11-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