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창군, 제11회 군수기 경남 게이트볼대회 성료

실버스포츠의 천국, ‘거창’에서 게이트볼대회 열려

크게작게

유상우 기자 2019-10-29

▲     거창군은 '제11회 거창군수기 경남 게이트볼대회'가 성황리에 개최했다.


 거창군은 지난 28일 ‘제11회 거창군수기 경남 게이트볼대회’가 성황리에 개최했다.


거창군 게이트볼협회가 주관하고 경남게이트볼협회가 주최한 이번 대회는 1천여 명의 선수와 관계자들이 참가해 평소 갈고닦은 실력을 뽐냈다.


경남 18개 시·군 96개 팀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친 결과, 우승은 하동군 진교팀, 준우승 함양군 서하팀, 3위는 거창군 신원팀과 산청군 금호팀이 차지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환영사를 통해 “산 높고 물 맑은 힐링의 고장 거창에서 신선한 공기와 화창한 가을을 만끽하고, 게이트볼을 통해 선수 간 친선과 우의를 다지며 건강도 챙기길 바란다”며 “내달 10일까지 거창사건추모공원 일원에서 진행되는 소국 10만 본, 국화 꽃길 2㎞ 규모의 국화전시회에도 방문해 국화의 향기에 빠져보시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 2019-10-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