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원소방서, ‘119구급대원 되어보기’ 호응 높아

크게작게

전병칠 기자 2019-10-14

▲ 창원소방서는 지난 12일 다문화가족 페스티벌 참여자를 대상으로 '구급대원 되어보기 체험'을 운영했다.


 창원소방서(서장 이기오)는 지난 12일 다문화가족 페스티벌 참여자를 대상으로 ‘구급대원 되어보기 체험’을 운영했다.


 주요 체험내용은 심정지 환자 심폐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혈압측정법 체험 등이며, 평소 구급대원이 되고 싶었던 다문화 어린이들과 성인들을 대상으로 시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소방서는 응급처치 집중 홍보기간 10월 한달 동안 각 축제장과 행사장에 119구급대원 되어보기 체험장 운영은 물론 양로원, 도서지역 등 소방서비스 소외지역에 찾아가 기초 건강 측정 서비스를 제공하고, 어린이와 노인,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응급처치교육을 집중 실시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10-1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