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창 주상면, 2019년 쌀·밭·조건불리직불제 심사위 개최

981농가, 550.8㏊ 지원대상 확정

크게작게

유상우 기자 2019-10-10

 거창군 주상면은 지난 8일 2019년 쌀소득보전직접지불제, 밭농업직접지불제, 조건불리지역직접지불제 신청자에 대한 적합여부를 판단하기 위한 심사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심사는 주상면사무소 소회의실에서 심사위원장인 장시방 주상면장 등 위원 6명이 참석해, 쌀소득보전직접지불제 514농가/2413필지, 밭농업직접지불제 373농가/1181필지, 조건불리지역직접지불제 128농가/511필지에 대한 심사를 해 981농가, 4287필지에 대해 적격대상으로 심사의결 했다.


이날 심의회에서는 농업외의 소득이 3700만 원 이상인 자, 경작면적이 1천 ㎡ 미만인 자, 신청 이후 소유자 및 경작자 변동 등을 확인해 결격사유에 해당되는 118필지, 15.8㏊에 대해는 부적격으로 심의 의결 했다.


심의 위원장인 장시방 주상면장은 “올해 3개의 태풍으로 인해 벼 재배농가에서 많은 피해를 받았다.”며 “농가에서 조금이나마 생활에 안정이 되도록 이날 심의 확정된 필지에 대해는 변동직불금은 제외하고 올해도 이달 말까지 직불금을 조기 지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19-10-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