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개천예술제 가장행렬 ‘창원 춤서리 무용단’ 대상 수상

제69회 개천예술제 백미 ‘제14회 전국가장행렬 경진대회’ 시상

크게작게

구정욱 기자 2019-10-09

▲  제69회 개천예술제 '제14회 전국가장행렬 경진대회'수상자들


개천예술제 가장행렬에서 ‘창원 춤서리 무용단’이 대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진주시에 따르면 지난 7일 진주시청 5층 상황실에서 개최된 제69회 개천예술제의 백미 ‘제14회 전국가장행렬 경진대회 시상식’에서 대상은 창원 춤서리 무용단에게 돌아갔으며 상장, 우승기, 상금 500만 원이 수여됐다.


최우수는 다음&나눔 태권도 연합회, 진주역사문화 속 진주 찾기, 우수는 참빛유치원, 진주여고 동창회, 꿈타래 청소년봉사단, 특별상은 봉원초등학교, 한국국제대학교 누리보듬 스마일이 각각 수상했다.


올해 심사는 69명의 시민심사단 점수와 전문심사단 점수가 합산돼 이뤄졌다.


시상식에서 조규일 시장은 “개천예술제 가장행렬 경진대회는 오랜 역사와 함께 우리의 생활 속에 자리잡아 왔다”며 “앞으로도 진주시민뿐만 아니라 전국에서도 함께 많이 참여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올해 가장행렬 경진대회에는 1954년 개천예술제 관악경연대회에서 최고상을 수상했던 제주오현고, 홍콩 백파이프 팀 초청 공연과 공군 의장대 행렬도 함께해 관광객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한, 시민 응모를 통한 7개 참여팀이 증가해 총 31개 팀이 참여했으며, 학생 참여가 두드러졌다.


아울러 진주뿐만 아니라 창원, 대구, 순천, 구미 등의 74개 학교 2천여 명이 참여했다. 참여 학생들은 유치원부터 초·중·고생, 대학생 등 다양한 연령층이었으며, 학부모도 함께 참여해 흥겨운 축제 한마당을 만들었다.

기사입력 : 2019-10-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