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거창군의회, 거점소독시설 방문 격려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방역 근무자 격려

크게작게

유상우 기자 2019-09-26

▲     거창군의회는 아프리카돼지열병 거점소독 시설 현장을 방문해 현장근무자를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거창군의회는 최근 경기도서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의 관내 유입 방지를 위해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거점소독 시설 현장을 방문해 현장근무자를 격려하고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거창군의회 전 의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이뤄졌으며, 농업기술센터 내 설치된 방역대책 상황실에서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앞으로 대처방안에 대해 논의한 후, 거점소독시설 현장을 둘러보며 현장근무자들의 애로점을 청취했다.


 이홍희 의장은 “열악한 근무조건에도 사명감을 가지고 근무에 임해준 관계자들이 있어 든든하다. 예방차단만이 최선인 만큼, 빈틈없는 차단방역에 신경을 써 거창군 명품인 ‘애도니’ 돼지고기 브랜드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군의회에서도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조관계를 유지하고 관련 예산이 적절히 사용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창군에 설치된 거점소독시설은 지난 22일부터 3개조 6명이 24시간 근무하고 있으며, 타시군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시 경계지역에도 방역초소 운영계획을 수립하는 등 가축질병 차단 방역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09-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