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윤경, 사천·남해·하동 행안부 특별교부세 47억 확보

주민 삶의 질 향상 및 안전확보·재해예방 만전

크게작게

최민두 기자 2019-09-16

 더불어민주당 제윤경 의원(비례대표, 사천남해하동 지역위원장)은 사천과 남해, 하동지역 행안부 특별교부세 47억 원이 확정됐다고 16일 밝혔다.


 이번에 확정된 특별교부세는 사천시 사천실내수영장 시설개선 4억 원, 신촌세천 정비사업 3.5억 원,, 배낭골저수지 개보수사업 3억 원, 사천시 종합사회복지관 내진보강 공사 2.5억, 남해군, 삼동면복지회관 목욕탕 신축공사 5억 원, 와현해안 월파방지 옹벽설치 11억 원, 하동군, 행복충전소 건립사업 10억 원, 광포2교 재가설공사 8억 원이다.


 사천시에서는 지역현안 수요로 개장한지 20년 된 사천실내수영장의 시설개선을 통해 쾌적한 체육 환경이 조성될 예정이다.


 또한 재난안전 수요로 침수피해 방지를 위한 축동면 반룡리 신촌세천 정비사업과 그간 내진설계가 되지 않은 사천시 종합사회복지관의 내진보강사업, 비토리 일원의 가뭄 대비를 위한 배낭골저수지 개보수사업을 통해 지역의 재해대비 및 안전확보에 만전을 기할 수 있게 됐다.


 남해군의 경우 지역현안수요로 삼동면복지회관 목욕탕 신축사업으로 이동이 불편한 농촌 지역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편의가 증진될 예정이다. 또한 삼동면 지족리 일원 와현해안 월파방지 옹벽 설치사업은 태풍, 해일 발생 시 월파로 인한 도로파손 및 침수피해 방지를 통해 인명 및 재산피해를 예방해 지역주민 생활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하동군의 경우 하동읍 행복충전소 건립으로 문화시설 부족으로 소외되는 주민들의 복합문화시설 조성을 통해 지역 균형발전과 주민의 행복지수가 향상될 전망이다.


 또한 2017년 정밀안전진단 결과 E등급을 받은 광포2교의 재가설사업은 금성면 주민들의 안전과 이동권 보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제윤경 의원은 “이번에 확보된 특별교부세를 통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 및 지역의 안전확보와 재해예방에 만전을 기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발전과 주민 불편사항 개선을 통해 살기 좋은 사천·남해·하동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19-09-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