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조근제 함안군수, 추석맞이 민생현장 살피기 나서

크게작게

강호석 기자 2019-09-10

 조근제 함안군수는 민족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10일 오전 10시부터 김세운 NH농협 함안군지부장, 홍순기 가야전통시장상인회 회장, 조정희 여성단체협의회장, 군 간부공무원 등과 함께 가야전통시장으로 민생현장 살피기에 나섰다.


 이날 조 군수는 명절대목을 맞은 전통시장에서 물가변동상황 등 경제상황을 꼼꼼히 살피는 한편,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해 상인들과 군민들이 평소 느끼는 생활 속 불편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는 등 지역주민들의 생생한 현장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또한 서민경제 침체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전통시장을 방문한 군민들에게 전통시장 이용 독려와 함께 함안사랑상품권 구매를 당부하기도 했다.


 이와 함께 직접 제로페이를 이용해 생필품을 구매하면서 “제로페이 이용이 활성화되고 일상화되면 지역상권을 살리는데 큰 보탬이 될 것으로 본다.”며 “소비자와 상공인 모두에게 득이 되는 제로페이에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전통시장 활성화와 군민들의 편의를 위해 추석 연휴가 끝나는 15일까지 가야전통시장 주변 도로의 주정차 단속을 한시적으로 완화하는 등 전통시장을 찾는 주민불편 해소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9-09-1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