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제10회 천강문학상 수상자 발표

크게작게

이정민 기자 2019-09-08

▲      천강문학상운영위원회는 지난달 20일 의령군 천강문학상 수상자를 결정하고 오는 26일 시상식을 개최한다.


 천강문학상운영위원회는 지난달 20일 의령군 천강문학상 수상자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제10회 천강문학상 부문별 대상으로 소설 부문에는 서울 은평구 박혜영 씨의 ‘수취인 불명’, 시 부문 경북 김천시 김대호 씨의 ‘허공버스’, 시조에는 부산시 사하구 변현상 씨의 ‘뭐든지 다합니다’, 아동문학 부문에는 경기도 고양 한광일 씨의 ‘주황색 응원’, 그리고 수필 부문에 서울 관악구 박금선 씨의 ‘달팽이의 꿈’이 각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각 부문별 우수상은 소설 부문에는 서울 송파구 김민주 씨의 ‘아주 가는 실 한가닥’, 시 부문 경기도 평택시 배두순 씨의 ‘황금송아지’, 시조에는 강원도 강릉 이영신 씨의 ‘소머리 국밥’, 아동문학 부문에는 광주광역시 양정숙 씨의 ‘감나무 위 꿀단지’, 그리고 수필 부문에 경북 경주 김영미 씨의 ‘슬픔의 무게’가 영광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제4회 의령군 청소년 천강문학상 대상은 초등학교(저학년부) 부문 용덕초등학교 박예명 ‘매미’, 초등학교(고학년부) 부문 부림초등학교 박서희 ‘나리꽃’, 중등부 부문 신반중학교 이린의 ‘코피 스터디’, 고등부 부문 의령여자고등학교 김고궁의 ‘天地救軍,천지구군’이 영광을 차지했다.


특히 소설 대상을 수상한 ‘수취인 불명’은 우체국 직원인 주인공이 외국에서 실종된 남편을 찾기 위해 그 행적을 추적하는 소설로, 치밀하고 정교한 소설적 요소들이 만들어낸 ‘빛나는 소설’이라는 평을 받았다.


의령군에 따르면 지난 6월 1일부터 7월 31일까지 2개월 동안 5개 부문(시, 시조, 소설, 수필, 아동문학)에 걸쳐 공모한 천강문학상에 역대 최다 인원인 1007명 5111편의 작품이 응모됐다고 밝혔다.


분야별로 보면 시에 276명 1930편, 시조에 113명 791편, 소설에 161명 272편, 아동문학에 254명 1512편, 수필에 203명 606편이 접수됐고,시상금은 소설 부문 대상 1천만 원, 우수상 500만 원, 시와 시조, 아동문학, 수필은 대상에 각 700만 원, 우수상은 각 300만 원이다.


시상식은 홍의장군 곽재우 탄신일인 오는 26일 오후 2시 의령 군민문화회관 대공연장에서 있을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19-09-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