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남도농기원, 제2기 치유농업 교육 ‘호응’

농업의 다원적 기능 확대, 치유농업교육 열려

크게작게

이현찬 기자 2019-08-13


경남도농업기술원이 치유농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새로운 농업소득 창출에 기여하고자 ‘제2기 치유농업 교육’을 실시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3일과 14일 2일간, 농업기술원 미래농업교육관서 열리는 이번교육은 도내 치유농업에 관심 있는 농업인 등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의 다원적 기능 확대와 새로운 농업소득 창출에 기여하기 위한 교육과정이 마련됐다.


치유농업은 동식물, 농촌환경, 농촌문화 등 농업·농촌자원과 이와 관련된 활동과 산출물을 통하여 국민의 심리적·사회적·신체적·인지적 건강을 도모하는 산업과 활동을 의미한다. 

 

이번교육은 전주대학교 김수인 교수 등 6명의 전문 강사를 초청하여 치유음식의 이해와 활용, 치유농장 체험P/G 개발사례, 농촌치유 마을개발, 치유여행과 농촌치유 사례적용과 효과검증 교육과 함께 진주시 소재 물사랑 교육농장 현장학습을 통하여 실용적이고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경남농업기술원 신현석 미래농업교육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농업·농촌의 다양한 부가가치를 높이고 사람들의 정신적, 육체적 건강회복에 이르기까지 농업소득 범위를 확장해 나가는 유익한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기사입력 : 2019-08-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