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천막 철거하면 박원순 단두대 설치”

크게작게

박일우 기자 2019-05-16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는 15일 광화문 광장의 대한애국당 천막을 제거할 경우 ‘박원순 단두대’를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이날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 연석회의에서 “폭력을 행사해 강제철거를 시도하면 광화문 광장에 ‘박원순 단두대’를 설치하고 포승줄에 묶인 박원순 서울시장 조형물을 만들겠다.”고 경고했다.


 조 대표는 “지난 2016년 광화문 광장에 박근혜 대통령이 포승줄에 묶인 조형물, 단두대가 난무했는데 당시 박 시장은 광화문 광장의 불법텐트를 보호하려고 서울시 공무원을 동원하고 구급차, 소방차까지 지원했다.”며 “반시장, 반대한민국 세력은 옹호하고 지원하면서 애국당 천막의 강제철거를 운운하는 건 좌파들의 전형적인 ‘내로남불’”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대한애국당은 지난 10일 광화문 광장에 천막 2동을 설치했고, 서울시는 사용신청 등 적정 절차를 거치지 않았다며 철거를 요청했다.

기사입력 : 2019-05-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