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하동군-동남지방통계청, 지역통계 개발 맞손

하동군, 지역통계 개발 및 통계인프라 구축 업무협약…4차 산업시대 군정 접목

크게작게

이명석기자 2019-03-13

하동군이 지역통계를 군정에 접목해 ‘행복한 군민, 튼튼한 하동’을 만들고자 동남지방통계청과 손을 잡았다.


하동군은 13일 오후 2시 군수 집무실에서 윤상기 군수와 홍병석 동남지방통계청장이 ‘지역통계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에 따라 올 한 해 하동군의 지역특성에 맞는 통계 개발을 위한 컨설팅을 지원하고, 이후 지속적인 지역통계 개발 및 개선 등 통계 인프라 구축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동남지방통계청은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관장 인터뷰를 시작으로 향후 8개월 동안 하동군 지역통계 개발 컨설팅을 실시한다.


홍병석 청장은 “업무협약과 컨설팅을 통해 하동군에 필요한 특화통계 개발 등 다양한 지역통계 개발을 모색하고, 지역특성에 맞는 맞춤형 통계발전 전략을 제안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상기 군수는 “4차산업 시대에 통계와 빅데이터를 활용하지 못하는 지자체는 살아남을 수 없다”며 “구글이 통계와 빅데이터가 주는 메시지를 사업에 적용하듯 행정도 급변하는 상황에서 통계와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어야 변화하는 시대에 적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 2019-03-1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