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경수 법정구속' 끌어낸 특검도 항소…'더 무거운 형을'

허익범, 김경수·드루킹 재판 각각 항소…쌍방항소로 2심 전개될 듯

크게작게

황종웅 기자 2019-02-07

▲ 김경수 도지사(뉴스1 제공)      



'드루킹' 김동원씨 일당에게 포털사이트 댓글조작을 지시한 혐의로 1심에서 법정구속된 김경수 도지사(52)가 판결에 불복해 항소한 데 이어 이 사건을 수사했던 특검 또한 항소했다.


7일 법원에 따르면 김 지사를 기소한 허익범 특별검사는 전날(6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2부(부장판사 성창호)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김 지사는 지난달 30일 징역 2년을 선고받은 뒤 법정에서 구속됐고 다음날 곧바로 항소했다. 검찰은 1심에서 김 지사에게 징역 5년을 구형했었다.


포털사이트 댓글을 조작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은 '드루킹' 김씨도 김 지사와 같은날 법원에 항소장을 냈다.


특검은 김씨에 대해서도 항소장을 제출, 김 지사 재판과 드루킹 재판 모두 쌍방상소로 2심으로 가게 됐다.



기사입력 : 2019-02-0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