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10대가 중고물품 인터넷판매 상습사기…600만원 꿀꺽

크게작게

송영복 기자 2016-05-23

김해중부경찰서는 23일 인터넷에서 물건을 팔 것처럼 속여 돈만 가로챈 혐의(상습사기)로 배모(18) 군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배군은 지난해 11월27일부터 최근까지 인터넷 중고거래 한 사이트에 유아용품을 판매한다고 속여 김모(38) 씨 등 98명으로부터 5만~6만 원씩 600만 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다.


경찰 조사에서 배군은 "일정한 직업이 없어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질러 왔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배군을 상대로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

    

기사입력 : 2016-05-2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