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원 마창대교서 30대 투신자살
이인태 기자   |   2016-02-02

2일 오전 0시 40분께 창원시 마창대교에서 이모(33)씨가 바다로 뛰어 내렸다.

 

신고를 받은 122구조대와 순찰정이 20분후 발견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심폐소생술등 응급조치를 했지만 숨졌다.

 

창원 해경은 “유족 등을 상대로 이 씨가 투신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라고 밝혔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