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창원 어린이 성추행범’ SNS 공개수배 3일만에 검거

크게작게

이인태 기자 2016-02-01

SNS에 공개 수배된 창원 ‘어린이 성추행범’이 검거됐다.


경남경찰청 성폭력특별수사대는 6세 여아의 음부를 만지는 등 성추행한 A(19·무직) 씨를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관한특례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6월 14일 오전 10시45분께 창원시 의창구의 한 놀이터에서 2명의 6세 여아에게 접근, 같이 놀아주겠다며 환심을 산 후 음부를 만지는 등 강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당시 피해 여아들이 완강히 거부했지만 강제로 무릎 위에 앉힌 채 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에서 “범행 전날 마신 술이 덜 깨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사건 발생 후 7개월 동안 범인을 잡지 못한 경찰은 지난달 26일 SNS로 공개 수배하면서 3일 만에 제보를 통해 범인을 검거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A씨를 추가 조사한 후 신병을 처리할 예정이다.

기사입력 : 2016-02-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