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립진주박물관, 어린이 그림대회 입상자 발표
이호상 기자   |   2023-05-31

  © 편집국

 

국립진주박물관(관장 장상훈)은 31일 ‘제32회 문화사랑 어린이 그림대회’ 입상자를 발표했다.

 

지난 22일 실시한 이번 대회는 서부경남 30개 초등학교서 218명의 어린이들이 참가했다. 

 

심사 결과 으뜸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통영소반'을 그린 이세주 어린이가, 버금상(국립중앙박물관장상)은 '덧띠 토기'를 그린 이유민 어린이가 차지했다.

 

뿐만 아니라 솜씨상 4명(경상국립대학교총장상·진주교육대학교총장상·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상·한국저작권위원회위원장상), 보람상 6명(경남일보회장상·KBS진주방송국장상·서경방송대표이사상), 꿈나무상 38명(진주교육지원청교육장상·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진주지회장상·국립진주박물관장상) 등 총 5개 부문서 50명의 어린이들이 상을 받는다.

 

모든 입상자들에게는 상장과 부상이 주어지며, 입상작품은 오는 7월 11일부터 내년 1월 28일까지 국립진주박물관 역사문화홀에서 전시된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뉴스경남. All rights reserved.